[HBR] Four Ways to Fix Banks

by Sallie Krawcheck 

금융위기와 거대한 규제의 물결 뒤에도 큰 은행들은 여전히 가버넌스 문제(Governance Problem)를 가지고  있습니다.

이러한 문제는 은행 조직 자체가 너무 복잡해져서 이사회가 효과적으로 살펴볼 수가 없는데서 기인합니다. 이사회를 위해서 이러한 복잡성을 단순하게 만들 수 있는 방법이 필요합니다.

이를 위해서 저자는 4가지의 방법을 제시하고 있습니다.

 1. 최고 경영진에게 일반적으로 스톡 옵션 (Stock Option) 뿐만 아니라 채권도 같이 지급하는 것입니다.

   채권에 신경을 쓰기 때문에 최고 경영진은 조금이라도 리스크에 민감하게 경영을 한다는 것입니다.

 2. 침체기에도 자본을 유지하기 위해서 배당금을 정해진 수량이 아니라 수익의 퍼센트로 지급을 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3. 은행의 효율을 판단하기 위해서는 순 이자수익(net interest income) 을 무시하고 고객  만족 수치에 조금 더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는 것입니다.

   순이자수익은 외부 요인에 더 민감하게 변동되기 때문에 은행 자체의 평가에 영향을 줄 수가 없다는 것입니다.

 4. 가장 문제가 있는 사업 영역에 집중하는 것이 아니라 가장 자본을 많이 사용하고 있는 영역에 집중하라는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