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사를 운영하면서 되 새기고 되 새기는 말.. 너무 자주 잊어 먹기 때문에.

회사를 경영함에 있어서 중요한 말은

"무엇이 되고 싶은가?" 가 아니라 "무엇이 되면 안되는 가?" 이다. 자기 속한 영역에서 한계를 짓고 그 부분을 가지 않도록 노력하는 것, 이것이 힘들지만 정말 중요한 일이다. 회사를 경영하다 보면 생기는 욕심에 빠져서 "이것이 잘 되면 이렇게 됐으면 좋겠다." 라는 생각이 떠나지 않는다. 다시금 마음을 가다듬고 쳐다봐야 한다.

"이 사업은 무엇이 아닌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