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테두리를 넘어 여백으로

저번 글 에서 테두리가 있는 것이 얼마만큼 사진을 그럴듯 하게 보이는 가에 대해서 글을 썼더니 같이 '노투(http://notoo.kr)' 사이트를 이용하는 친구가 저에게 팁을 한가지 더 주더군요. 바로 여백 입니다. 역시 테두리때와 마찬가지로 포토샵을 전혀 쓸 필요가 없이 연습장 사이트인 노투에서 간단한 클릭 몇번으로 여백을 줄 수가 있습니다.

뭐 디지탈 사진 그냥 올리면 되지, 뭐하러 조작을 해 주냐 하시면 드릴 말씀이 없구요. 항상 2%가 부족하신 분들을 위해서 설명 드리는 것입니다.

이번에는 친구가 좋아하는 김태희 사진으로 해 볼까 합니다.
사진만으로 충분히 이쁜 얼굴이겠지만 전 이나영을 좋아하는 지라.. 별 감흥이 없군요.. 훗..
아무 효과도 안준 사진
테두리 효과만 줬을때
확실히 테두리 없는 사진에 비해서는 사진 자체에 집중하기 쉽습니다. 경계가 생기기 때문에 그 경계안의 것에 집중하는 심리적인 효과가 있기 때문에 그렇다고 합니다.
테두리와 여백을 줬을 때
어떤가요? 실제 인화한 사진하고 비슷한 느낌이 나죠? 뭐 다른 분들은 모르겠지만 전 이런 느낌이 나는 사진이 아주 좋더군요.
사진을 겹치는 것은 여백이 흰색 을 박는게 아니라 여백을 주는 것이기 때문에 배경을 흰색으로 바꾸고 애벽과 테두리를 주는 것이 겹치기 효과가 제일 좋더군요.

위 이나영 사진 모음은 꼭 실제 사진 인화한 것처럼 보이지 않습니까? ㅋㅋ


사진 올리 실때 테두리랑 여백만 살짝 추가해서 올려보세요. 사진의 느낌이 살아나는군요. +ㅂ+