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 때문에 블로그 쓸 시간이 없네요.

노는 시간은 줄일 수 없고, 일 할 시간을 쪼개서 블로그를 쓰는 건실한(?) 경영자 였는데, 요즘 일 때문에 블로그 쓸 시간이나 있어? 라는 선배의 말을 절실하게 공감하고 있습니다.

이제좀 열심히 써 볼까 해서 방향도 정했는데, 이 상태로 가다가는 블로그 문 닫아야 할지 모르겠네요. -ㅅ-

문 닫기 싫어서 한번 발악(?) 해 봅니다.